MUSIC K NEWS

[공식] 방시혁 PD, 4인조 보이밴드 '아이즈' 타이틀곡 프로듀싱

작성자
musickent
작성일
2018-04-06 18:25
조회
273
2018040501000425900030021_20180405092504

[스포츠조선 조윤선 기자] 4인조 보이밴드 아이즈(현준, 지후, 우수, 준영)의 새 앨범 타이틀곡 프로듀싱을 방시혁 PD가 맡아 화제다.

글로벌 그룹 '방탄소년단' 제작자인 빅히트엔터테인먼트 방시혁 PD가 이례적으로 4인조 밴드그룹 '아이즈'의 두 번째 미니앨범의 타이틀곡 프로듀싱을 맡게 됐다.

아이즈는 최근 5월 1일로 컴백 일정을 확정 짓고, 막바지 새 앨범 준비에 매진 중이다. 이로써 8개월여 만에 두 번째 활동을 시작하게 됐다.

아이즈는 데뷔 전부터 100여 회가 넘는 라이브 공연을 통해 실력을 쌓았으며, 지난해 8월 31일 첫 번째 미니앨범 타이틀곡 '다해'를 통해 신인의 풋풋함과 청량미 가득한 소년의 이미지를 통해 대중들에게 눈도장을 찍었다.

또한 데뷔 전부터 5회에 걸친 단독 콘서트가 전 석 매진되었으며, 지난해 10월 발표한 걸그룹 '여자친구'의 메인보컬 '유주'와 '아이즈'의 메인보컬 '지후'가 컬래버레이션 한 곡 '하트시그널'이 음원차트 상위권에 진입하며, 밴드 시장에 차세대 루키로써 이름을 알렸다.

재미있는 점은 방시혁 PD가 지난해 11월 아이즈의 단독 콘서트 '올 유 원트 콘택트 원(All you want contact.1)'에서 '2AM'의 히트곡 '죽어도 못 보내'를 아이즈가 커버한 영상을 접하게 되었으며, 아이즈의 가능성을 보고 프로듀싱을 협의하게 되었다는 사실이다.

방시혁 PD의 타 소속사 아티스트 곡의 프로듀싱은 2008년 백지영의 '총 맞은 것처럼' 이후 거의 10년 만이다.

한편, 아이즈는 5월 1일 두 번째 미니앨범을 발표하고 활발히 활동할 예정이다.

supremez@sportschosun.com